광주광역시의회 박필순 의원 “서부권노인복합시설 하세월...빠른 추진 필요”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의회 박필순 의원 “서부권노인복합시설 하세월...빠른 추진 필요”
토지보상가·사업비 증가로 2022년 예산 불용
  • 입력 : 2023. 06.09(금) 18:44
  • 최창덕 기자
광주광역시의회 박필순 의원
광주 서부권노인복합시설 건립 사업이 사업비 증가로 암초에 부딪힌 가운데, 박필순 의원은 “시민에게 한 약속을 지켜달라”며 사업의 빠른 추진을 촉구했다.

박필순 광주시의원(광산구 제3선거구)은 9일 광주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2022년 광주광역시 2022회계연도 세입·세출 결산서 심사 과정에서 이같이 밝혔다.

광주 서부권노인복합시설은 권역별 노인복합시설 확충을 목표로 추진된 치매예방·관리를 위한 특화형 노인복지시설로, 올해 착공해 2024년까지 건립하겠다는 계획이었다.

특히 노인복지시설 외에도 수영장·다목적체육관 등을 갖춘 국민체육센터, 작은 도서관 등 3개 동으로 구성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부동산 가격상승으로 인해 토지보상가가 당초 예상보다 2배 가량 증가하고, 건축비 증가·고물가 등으로 사업비도 크게 늘면서 사업 추진이 중단됐다.

광주시 류미수 복지건강국장은 “당초 계획했던 국민체육센터는 사업비를 반납하고 치매특화형 노인복지관을 중심으로 건립하는 쪽으로 방향을 잡고 있다”며 “6월부터 보상을 추진할 예정이며 앞으로 추경예산과 내년 예산 확보를 통해 사업을 추진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필순 의원은 이에 대해 “서부권노인복합시설 건립사업은 지금까지 미흡했던 서부권 지역 시민들의 노인복지를 증대하기 위해 추진된 사업”이라며 “지역민들의 숙원사업인 만큼, 시민께 약속한 부분은 빠르게 지키고 부득이하게 변경할 부분에 대해선 대체시설 등을 충분히 고민해 달라”고 당부했다.
최창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