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청소년 대상 ‘찾아가는 거리상담’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 청소년 대상 ‘찾아가는 거리상담’
충장로·봉선동 등서 귀가 지도·쉼터 연계 등 보호활동
  • 입력 : 2023. 11.19(일) 15:43
  • 최창덕 기자
광주광역시, 청소년 대상 ‘찾아가는 거리상담’
광주광역시는 대학수학능력시험(11월16일)을 계기로 16일부터 18일까지 청소년의 가출을 예방하고 위기 청소년을 보호하기 위한 ‘찾아가는 거리상담(아웃리치)’ 활동을 실시했다.

광주일시청소년쉼터가 주관하고 청소년 쉼터연합, 동부 경찰서, 청소년상담복지센터, 금연지원센터 등 유관기관 관계자 80여명이 참여한 이번 ‘찾아가는 거리상담’은 수능 후 청소년이 많이 모이는 저녁시간대에 동구 충장로 거리를 중심으로 진행됐다.

청소년이 많이 모이는 장소를 찾아 위기청소년을 안전망 지원체계로 연계하는 상담 및 보호활동을 펼쳤다. 거리를 배회하는 청소년의 귀가를 지도하고, 가정 밖 청소년은 쉼터 및 일시보호소로 연계해 안전하게 머물며 지낼 수 있도록 지원했다.

17~18일에는 월산동, 봉선동 등 청소년이 많이 이용하는 지역을 이동형 버스로 찾아가 거리상담, 긴급 의료지원, 귀가지원, 안전한 숙박장소 및 보호시설 연계 등 서비스를 제공했다.

임애순 아동청소년과장은 “찾아가는 거리상담을 통해 수능으로 지친 청소년에게는 응원메시지를 전달하고, 보호가 필요한 위기청소년은 사회안전망 속에서 필요한 지원을 받고 안정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창덕 기자
광주광역시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