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조사료 생산비 보전지원 … 3년간 21억원 투입

나주
나주시, 조사료 생산비 보전지원 … 3년간 21억원 투입
경종·축산농가 경영 안정화, 고품질 조사료 생산 기대
  • 입력 : 2024. 04.11(목) 13:40
  • 최창덕 기자
조사료 수확 장면
전라남도 나주시는 축산농가 사료비 절감과 명품 한우 육성을 위해 양질의 조사료 생산 기반을 확충한다고 11일 밝혔다.

나주시는 조사료 생산기반 확충에 필요한 조사료 생산비 보전지원을 위해 올해부터 3년간 자체 예산 21억원을 투입할 방침이다.

계속되는 곡물·사료 가격 상승, 기후변화로 인한 조사료 수확량 감소, 수입 조사료의 단계적 관세 철폐 영향 등에 따른 국내산 공급 불안정 문제를 해소하고 조사료 생산 경영체의 생산비 절감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나주지역에선 올해 3월 말 기준 1615농가에서 소(한·육우, 젖소) 6만5000여두를 사육 중이며 연간 조사료 필요량은 약 16만톤에 달한다.

전체 조사료 필요량 중 약 41%는 라이그라스, 수단 등 동·하계 사료작물로 충당하고 있다.

시는 생산 기반 확충을 통해 조사료 자급률을 기존 약 40%에서 60%까지 높이고 사료품질 등급에 따라 생산 인센티브를 차등 지원하는 등 조사료 안정공급과 경축농가 경영 안정화를 도모할 방침이다.

윤병태 나주시장은 “조사료 생산비 보전 지원사업은 관내 경종·축산농가의 생산비 절감을 통해 현실적인 도움이 될 수 있게 되었다 ”며 “양질의 조사료 생산을 위한 전문단지 추가 확보와 품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최창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