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제8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 기념행사

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 ‘제8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 기념행사
14일 빛고을노인건강타운서 기념식?유공자 시상
  • 입력 : 2024. 06.14(금) 15:00
  • 최창덕 기자
광주광역시, ‘제8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 기념행사
광주광역시는 14일 빛고을노인건강타운 공연장에서 ‘제8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기념행사는 손옥수 복지건강국장, 조석호 광주시의회 환경복지위원장, 대한노인회 신동이 동구지회장과 나각균 남구지회장, 노인인권증진 유공자, 노인복지시설 종사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화공연, 노인인식개선 사진공모전 시상, 유공자 표창, 노인인권옹호를 위한 선포식 등으로 진행됐다.

유공자 표창은 노인인권 증진에 기여한 시민과 공무원 등 8명이 광주시장상을 수상했고, 노인학대 예방의 날을 기념해 노인보호전문기관이 개최한 노인인식개선 사진공모전에서 입상한 총 10명의 수상자들이 상장을 받았다.

이와 함께 지난 4일부터 7일까지 광주시청 1층 시민홀에서 ‘노인인식 개선 작품전시회’를 개최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한 공모전 입상작을 포함해 노인에 대한 인식개선을 주제로 한 작품들이 선보였다.

한편, 노인보호전문기관은 2023년 한 해 동안 접수한 신고 현황과 학대 사례를 발표했다.

지난해 광주지역 노인학대신고 건수는 470건으로, 2022년(398건) 대비 18.1% 증가했다. 이 중 학대 사례로 판정된 건수는 총 229건으로, 2022년(167건)보다 37.1% 증가했으며, 대부분의 학대가 가정에서 발생(204건, 89.1%)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시는 가정 내 재학대 발생 방지를 위해 모니터링을 통한 사후관리 서비스를 추진하고 있으며, 돌봄이 필요한 광주시민 누구에게나 24시간 서비스를 제공하는 광주다움 통합돌봄 사업수행을 통해 사각지대에 있는 어르신들의 돌봄에 더욱 힘쓰고 있다.

또, 노인인식 개선 및 학대 예방을 위해 2004년 노인보호전문기관, 2011년 학대피해노인 전용쉼터를 각각 운영하고, 학대피해 노인에게는 상담, 복지, 법률, 의료, 보호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등 노인학대 예방을 위해 적극 대응하고 있다.

손옥수 복지건강국장은 “어르신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지내실 수 있도록 노인학대 없는 안전한 광주가 될 수 있도록 더욱 관심을 가지고 지원하겠다”며 “소외되는 시민 없는 따뜻하고 촘촘한 돌봄도시 구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창덕 기자